냉장고를 부탁해, 활동명보다 예쁜 최지우 본명은 '최미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냉장고를 부탁해'

‘냉장고를 부탁해’ 최지우의 본명이 '최미향'이라는 사실에 모두가 의외라는 반응을 보였다.

지난 2월 15일 오후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최지우와 김주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성주는 “원조 한류 여신 최지우. 예능에서는 허당 최미향”이라며 “본명이 최미향인가보다”라고 최지우를 소개했다.


이에 김주혁은 “본명이 최미향이었느냐”고 물었고, 최지우는 “오빠 몰랐어?”라고 답했다.

그러자 김주혁은 “그렇다”며 멋쩍게 인정해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김주혁은 최지우에게 “왜 아직도 시집을 못 갔는지가 제일 궁금하다”라고 독설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JTBC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