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화석 발견, 호박 속 3000만년 갇혀 있던 '스트리크노스 엘렉트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꽃화석 발견' '스트리크노스 엘렉트리'

최대 3000만년 전의 것으로 추정되는 멸종된 꽃 화석이 호박 속에서 완벽한 형태를 유지한 채 발견됐다. 곤충학자인 조지 포이너 미국 오리건주립대학교 교수는 지난 1986년 도미니카공화국에서 채취한 호박 속에서 꽃 화석을 발견해 최근 과학저널 '네이처 플랜트'에 소개했다.

연구진은 멸종된 이 꽃을 호박을 가리키는 그리스어 '엘렉트론'을 따서 '스트리크노스 엘렉트리'라고 명명했다. 이 꽃 화석은 독성물질 스트리크닌을 함유한 것으로 잘 알려진 스트리크노스 속의 식물로, 최소 1500만년에서 최대 3000만년 전의 것으로 추정된다고 연구진은 밝혔다.

감자·토마토·담배·커피 등이 속한 국화군 식물 가운데 화석이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보통 꽃 화석은 꽃의 일부만 남아있지만, 이 화석은 꽃 전체가 완벽한 형태를 유지한 채 화석으로 굳어진 것이 특징이다.

포이너 교수는 "꽃 화석이 아름답고 완벽하게 보존돼 있었다"면서 "열대 우림 나무에서 열렸다가 곧바로 땅에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화석의 종 확인을 도운 레나 스트루위 교수는 "30년 전 호박 속에서 새로운 종을 발견했다는 것은 아직 분류학적으로 연구되지 않은 종들이 많이 숨어있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꽃화석 발견' '스트리크노스 엘렉트리' /자료사진=YTN 방송 뉴스
'꽃화석 발견' '스트리크노스 엘렉트리' /자료사진=YTN 방송 뉴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