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 삼성이 '가상현실'에 푹 빠졌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VR'

글로벌 IT기업들이 미래 성장엔진인 VR산업을 육성하고 있는 가운데 삼성 사장단도 VR(가상현실)에 빠졌다.

삼성그룹 사장단은 17일 서울 강남 서초사옥에서 열린 수요 사장단협의회에서 VR에 대해 공부하고 직접 기기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기술전략그룹 구윤모 전무가 나서 VR 관련 기술과 현황을 소개했다.

사장단은 VR 관련 게임을 접한 뒤 VR이 제공하는 몰입감과 현장감에 대해 호평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중흠 삼성엔지니어링 사장은 "강연 내용은 각 산업에서 VR을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에 대한 것이었다"며 "산업 안전 교육에 활용 가능성이 높을 것 같다. 화상도는 더 높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 전무는 VR 사업에 대한 전망과 보완점 등을 소개했다. 구 전무는 "사장단 회의에서 VR 체험을 진행했을 때 '재밌다' '생생하다'는 두 가지 반응이 나왔다"며 "가상현실은 몰입감과 현장감을 극대화해 불가능했던 일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구 전무는 "VR 시장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에코 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 기술과 플랫폼, 양질의 콘텐츠라는 세 가지 축이 다 발전돼야 할 것"이라며 "삼성전자는 에코 시스템 구축에 노력하고 양질의 다양한 콘텐츠를 소비자에게 제공해 제품과 서비스의 경쟁력을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2014년 하반기 '갤럭시노트4'와 함께 VR헤드셋인 '기어VR'을 최초로 출시한 데 이어 지난해 초에도 '기어VR2'를 선보였다. 또한 이달 스페인에서 열릴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도 VR용 360카메라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그룹 사장들이 '기어 VR'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그룹
삼성그룹 사장들이 '기어 VR'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그룹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7.32하락 102.3713:53 02/26
  • 코스닥 : 905.17하락 31.0413:53 02/26
  • 원달러 : 1122.00상승 14.213:5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53 02/26
  • 금 : 65.39상승 2.513:53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