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8개월째 '제자리'… 은행 대출금리, 3개월째 '상승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예금금리의 가중평균금리/자료=한국은행
예금금리의 가중평균금리/자료=한국은행

'대출금리' '기준금리'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1.5%로 8개월째 동결했지만 은행의 가계 대출금리는 3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한국은행이 지난 26일 발표한 '2016년 1월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 자료에 따르면 지난 1월 은행의 가계 대출금리는 연 3.28%로 한달 전보다 0.05%포인트 올랐다. 가계 대출금리는 지난해 10월 3.06% 내려갔다가 11월 3.16%, 12월 3.23%로 꾸준히 증가했다.

지난 1월 은행의 주택담보대출금리는 3.1%로 한달 전 3.12% 보다 0.02%포인트 떨어졌다.

제2금융권도 새마을금고를 제외하고 모두 대출금리가 올랐다. 상호저축은행의 일반대출 금리는 12.05%로 한달 전보다 0.63%포인트 증가했고 신용협동조합과 상호금융은 각각 0.07%포인트, 0.01%포인트씩 올랐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75하락 4.3410:42 09/17
  • 코스닥 : 1037.27하락 2.1610:42 09/17
  • 원달러 : 1179.80상승 810:42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0:42 09/17
  • 금 : 73.09상승 0.8310:42 09/17
  • [머니S포토] 현대중공업, '따' 실패했지만 조선업 대장주 등극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현대중공업, '따' 실패했지만 조선업 대장주 등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