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필리버스터, 국정원 비난까지 하며 왜 '중단 읍소' 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의 필리버스터 중단 결정 후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의원이 발언대에 올라 눈물의 호소를 했다.

지난 1일 박영선 의원은 필리버스터 중단에 대한 비난 여론에 대한 "쌓인 분노가 얼마나 컸다면 필리버스터를 한없이 해주길 국민들이 원하시겠느냐"며 "화난 국민들의 마음 속 노여움을 제가 다 안고 가겠다. 저에게 분노의 화살을 쏘시라"고 눈물로 호소했다. 아울러 박 의원은 "독재를 원치 않으신다면 총선에서 더민주에 힘을 주시고 야당을 키워주시라"고 덧붙였다.

또한, 박 의원은 "국정원은 국회에서 예산을 통제할 수 없는 곳"이라며 "테러방지법은 이런 국정원에 무소불위 힘을 몰아주자는 것"이라고 말했다. 박 의원 "국정원은 어느 특정 정당과 계층을 지원하고 있다"며 "나머지 국민을 향해선 백색테러를 저지르고 있다"고 국정원을 비난했다.

한편, 현재 국회 본회의석에는 더불어민주당 이종걸 원내대표가 마지막 필리버스터 주자로 나서 발언을 하고 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테러방지법 수정을 요구하는 무제한 토론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스1 구윤성 기자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테러방지법 수정을 요구하는 무제한 토론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스1 구윤성 기자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4.23하락 85.4610:56 02/26
  • 코스닥 : 912.15하락 24.0610:56 02/26
  • 원달러 : 1120.90상승 13.110:56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0:56 02/26
  • 금 : 65.39상승 2.510:56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