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일면식도 없는데 열애설이라니…"최초 유포자 찾아낼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강동원이 열애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강동원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일 강동원의 열애설과 관련해 사실 무근이라고 밝히면서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온라인 커뮤니티와 모바일 메신저를 중심으로 퍼진 속칭 '찌라시(정보지)'를 바탕으로 강동원과 정려원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YG는 이에 대해 "강동원이 열애 중이라는 이야기는 사실 무근이다. 상대방과 일면식도 없다"며 "강동원은 상대 여배우에게 굉장히 죄송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악성 루머에 대해 참았지만 이번에는 수사 당국에 고발해 최초 유포자를 적발하고자 한다"고 강경한 입장을 보였다.


정려원 소속사 키이스트 측 역시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사실무근"이라며 "찌라시가 돌 때부터 본인에 확인했지만 사실이 아니란 답변을 받았다. 매우 황당하다"고 밝혔다.


사진. 영화 검사외전 스틸컷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