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새내기, 정규직 문턱 넘기 위한 첫걸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H 새내기, 정규직 문턱 넘기 위한 첫걸음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2일부터 신입사원 연수를 시작했다.

LH는 지난해 전직원 임금피크제 도입에 합의, 인건비를 절감하고 이를 통해 올해 신입사원 130명을 선발했다.

130명의 인턴사원들은 기본 직무수업 외에 봉사활동, 공동체 의식 함양을 주제로 4주 동안 연수를 받는다. 이어 5개월 동안 정규직 전환 심사를 거쳐 최종 115명이 정규직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LH 관계자는 "고용 절벽 해소를 위해 임금피크제를 실시했다. 앞으로 대표 공기업으로서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