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 더민주 후보로 선봉장 나설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이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인 김현철 고려대 지속발전연구소 연구교수를 부산에 출마시키려 공을 들이고 있다.

3일 김영춘 더민주 부산시당 위원장은 "김 교수에게 부산에 출마해 달라고 여러 경로를 통해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더민주가 요구하는 출마지역은 최근 새누리로 자리를 옮긴 조경태 의원의 부산 사하을이다. 더민주는 김 교수의 정치적 역량에다가 김 전 대통령에 대한 향수까지 보태면 야세가 강한 사하에서 여당과 승부를 해볼 만하다고 보고 있다. 런 이유로 문재인 전 대표 역시 김 교수의 부산출마를 간접적으로 권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더민주 관자는 "문 전 대표가 직접 접촉하는 않았지수가 부산에 출마해 준다면 총선 승리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했다.

부산지역 민주계 원로 모임인 부산민주동우회이날 성명을 내고 "전 대통령이 대업을 위해 3 합당으로 부산을 여도로 만들어버린 데 대한 채무이행의 책임이 김 교수에게 있다"며 부산 출마를 촉구했다.

김 교수는 올해 초 페이스북에 린 글을 통해 "야권에 힘을 실어 도움이 되고자 했으나 더 이상 저의 참여가 도움되지 않겠다고 판단했다"며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바 있다.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 김현철 고려대 지속발전연구소 연구교수. /사진=뉴스1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