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정희 국회의원, 오늘(7일) 국민의당 합류… "익산은 낙하산 받아들여 주는 곳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 현역 국회의원 '하위20%' 공천배제 대상에 포함돼 탈당했던 전정희 의원이 7일 국민의당에 합류했다.

국민의당은 전 의원의 합류로 현역의원 의석수가 19석으로 늘어나면서 원내교섭단체 구성요건인 20석을 목전에 두게 됐다.

전 의원은 이날 오전 국민의당 마포당사에서 가진 입당회견에서 "익산시민과 국민을 위해 그리고 국민의당 총선승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 의원은 입당선언문에서 먼저 "제19대 국회의원 임기 동안 부끄럽지 시민과 소통하면서 성실히 의정 활동을 해왔다고 자부한다"면서 "이런 의정 활동을 해온 저에게 더민주는 밀실에서 전북 익산을 지역을 전략공천지역으로 결정해서 공천에서 배제한다는 보를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익산은 외부 인사를 낙하산 공천한다고 유권자들이 받아들여 주는 곳이 아니다"라며 "이는 현역의원인 저와 익산시민의 자존심을 짓밟고 무시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또 "오랜 고민 끝에 익산시민께서 요구하고, 익산시민이 원하는 국민의당의 옷을 입으려 한다"면서 "국민의당과 함께 익산시민의 명예와 자존심을 다시 찾는 것이 옳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민의당은 박지원 의원이 지난 2 입당한데 이어 이날 전 의원의 입당으로 현역의원 의석수가 19석이 됐다. 정치권에서는 국민의당이 이르면 이번 주 내 원내교섭단체를 구성할 수 있을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전정희 국회의원' /사진=뉴스1
'전정희 국회의원'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0.96상승 12.3412:03 04/19
  • 코스닥 : 1028.65상승 7.0312:03 04/19
  • 원달러 : 1117.90상승 1.612:03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2:03 04/19
  • 금 : 65.12상승 0.9512:03 04/19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