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공천, '광주 현역' 누가 탈락할까… 오늘(9일) 면접 마무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당이 오늘(9일) 공천 신청 후보자 면접을 공식 종료할 예정이다.

국민의당 선거대책위원회는 이날까지 '4·13 총선' 공천 신청자 총 322명을 대상으로 면접을 진행할 계획이다.

국민의당은 지난 7일 주요 공천지역 후보에 대한 심사를 사실상 끝낸 뒤, 이날까지 지역별 상황 고려 등 전략적 판단을 위해 막판까지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광주 지역 공천 배제 대상자 발표도 임박한 것으로 보인다.

오는 12일부터 공천 배제 대상자를 제외한 경선 후보들을 대상으로 '숙의배심원단제' 경선을 진행해야 해, 이날 전에 발표를 해야 하는 상황이다.

현역의원 6명이 포함된 광주는 '하위 20%탈락 원칙'에 따라 최대 2명이 공천에서 탈락할 것으로 보인다. 광주에 도전장을 던진 현역의은 김동철, 권은희, 임내현, 병완, 박주선, 천정배 등 6명이다.

천정배 국민의당 공동대표. /사진=뉴스1
천정배 국민의당 공동대표.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