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10명 중 8명 '난 집있는 거지'… 월급 20% 주거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높은 집값과 전세가로 인해 지출에 허덕이는 직장인이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직장인들은 매달 소득 중 5분의1을 주거비로 지출했다.

9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직장인 2062명을 설문한 결과, 매달 소득 중 주택대출 이자나 월세로 지출하는 비율은 평균 22.9%로 집계됐다.

월세 거주자의 경우 지출 비율이 더 높았다. 월세 거주자들은 월 소득 중 주거비를 평균 27.4% 지출했다.

조사에 참여한 직장인 중 79.2%는 스스로를 '하우스푸어' 혹은 '렌트 푸어'라고 답했다. 하우스푸어·렌트푸어는 대출이자 등 주거비로 지출하는 비용이 많아 소비를 줄여야 하는 계층을 뜻한다.

주택 마련을 위해 대출을 받았는지 조사한 결과에서는 49.5%가 대출을 받았다고 답했다. 기혼 직장인의 66.5%가 대출을 받았다. 미혼 직장인 중에는 부모나 친지에게 빌렸다는 응답자도 19% 있었다.

주택계약 시 대출금 규모는 평균 5841만원으로 조사됐다. 매매계약은 평균 7455만원, 월세계약의 경우 평균 2804만원을 대출받았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0하락 12.3311:17 08/06
  • 코스닥 : 1056.74하락 2.811:17 08/06
  • 원달러 : 1143.30하락 0.411:17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1:17 08/06
  • 금 : 68.80하락 2.5711:17 08/06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