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가구 정책, 서울서 이달 중순 전국 최초로 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에서 1인 가구의 복지 증진을 위한 종합정책이 전국 최초로 시행된다.

서울시의회 서윤기 의원(더불어민주당·관악2)이 대표 발의한 '서울특별시 사회적 가족도시 구현을 위한 1인 가구 지원 기본 조례안'이 9일 열린 제266회 임시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1인 가구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주거와 복지 및 건강 격차해소 ▲공동생활가정 ▲소셜다이닝 ▲여가생활 등 1인 가구 복지지원 정책을 수립해야 한다. 또 노인, 여성, 청년 1인 가구에게는 맞춤형 복지 정책을 시행해야 한다.

통계청 자료(2014년 12월 기준)에 따르면 한국의 1인 가구는 전체 가구의 34.01%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이어 ▲2인 가구 20.74% ▲4인 가구 19.63% ▲3인 가구 18.53% 등의 순이다. 서울 역시 ▲1인 가구 36.38% ▲2인 가구 19.59% ▲4인 가구 19.24% ▲3인 가구 18.68% 등으로 1인 가구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서 의원은 "1인 가구 지원 조례가 이달 중순부터 시행될 예정"이라며 "1인 가구에 대한 실태조사와 더불어 종합적인 정책이 수립돼 보다 체계적인 지원 및 관리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서윤기 서울시의원. /자료사진=뉴스1
서윤기 서울시의원. /자료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