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점가도 이세돌VS알파고…<판을 엎어라> 판매량 13배 늘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세계적인 관심을 끈 이세돌 9단과 구글의 자회사 딥마인드가 개발한 알파고의 대결이 이세돌 9단의 1승 4패 패배로 끝났다.

런데 아쉬운 결과에도 이세돌 신드롬이란 말이 나올 정도로 이세돌 9단과 바둑에 대한 관심과 인기는 급상승했다.
서점가도 이세돌VS알파고…<판을 엎어라> 판매량 13배 늘어
알파고와의 대국 이전부터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과 주요 뉴스와 신문의 메인을 장식한 이세돌 9단에 대한 관심은 관련 분야에도 영향을 미쳐 바둑 관련 도서와 바둑용품의 판매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인터파크는 이세돌 9단이 알파고와의 세기의 대결을 벌인 3월 9일부터 15일까지 인터파크쇼핑에서 바둑판 세트 등 바둑과 관련된 용품의 매출이 전주 대비 149% 증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인터파크도서의 취미/레저 카테고리의 바둑 관련 도서도 같은 기간 판매량이 155% 늘어났다.

판매량이 증가한 바둑 관련 서적들은 ‘이세돌의 어린이 바둑 교과서’와 이창호의 바둑 입문 등이 었으며, 특히 이세돌의 에세이집 ‘판을 엎어라’는 대국 기간 동안의 판매량이 대국 전주 대비 무려 13배 이상 증가했다.

‘판을 엎어라’는 이세돌이 알파고에 패한 9일부터 12일까지는 판매량에 큰 변동이 없었으나 알파고에 승리한 4국이 끝난 13일 오후부터 판매량이 급증했다.

이밖에 조훈현의 ‘조훈현, 고수의 생각법’과 ‘이창호의 부득탐승’ 등도 판매량이 2배 가량 증가했다.

한편 인터파크도서의 로봇, 인공지능 관련 도서의 판매량도 대부분 증가했으며, 특히 인공지능학자로 유명한 제리 카플란 교수의 저서 ‘인간은 필요 없다’는 이세돌과 알파고의 대국 기간 동안 전주 대비 2배 이상 판매량이 증가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