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예비군 실종 사건 신원창씨, 상가 지하서 1주일 만에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 성남시 분당구에서 예비군 훈련을 마치고 돌아오다 1주일 전 실종된 신원창씨(30)가 17일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기 분당경찰서에 따르면 신씨는 경기 성남시 분당구 오리역 1번 출구 뒤쪽 한 상가 지하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범죄 연루 가능성이 있다며 과학수사팀 등이 출동해 현장감식에 나섰다고 밝혔다.

신씨는 지난 10일 오후 성남시 분당구 한 주민센터에서 예비군 훈련을 받고 자전거를 타고 귀가하다 행방불명됐다. 동생이 귀가하지 않자 신씨의 누나(33)가 다음날인 11일 오후 2시 경찰에 신고했다.

신씨는 실종 당일 오후 5시45분 자택에서 15분 거리에 떨어진 초등학교 앞 CCTV에 자전거를 타고 가는 모습이 마지막으로 찍혔다. 그의 휴대전화는 11일 오후 4시30분 지하철 분당선 오리역 1번 출구 인근에서 신호가 끊어졌으며, 신씨가 타던 자전거도 발견됐다.

/사진=분당경찰서 제공
/사진=분당경찰서 제공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2.98하락 31.0414:36 01/30
  • 코스닥 : 737.85하락 3.414:36 01/30
  • 원달러 : 1228.60하락 2.714:36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4:36 01/30
  • 금 : 1929.40하락 0.614:36 01/30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마스크 벗고 활짝'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