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대궐 관람, '봄 정취 궁궐에서 만끽하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이 4대 궁과 종묘, 조선왕릉에 다양한 봄맞이 행사를 선보인다. 문화재청은 궁궐과 왕릉의 봄꽃 예상시기를 안내하며 이와 관련된 계획을 17일 밝혔다.

문화재청에 따르면 올해 궁궐과 왕릉의 봄철 개화는 평년보다 1~4일 정도 빠를 것으로 예상된다. 창덕궁 관람지에 자생하는 생강나무가 18일 꽃망울을 터트리는 것을 시작으로, 조선왕릉의 산책로에 봄꽃이 만발하여 4월에 절정을 이룰 것으로 전망된다.

문화재청은 또 다양한 문화행사를 선보일 계획이다. 문화행사는 ▲덕수궁 봄 음악회 4월1일~22일(매주 금요일) ▲경복궁 소주방 궁중 음식 시연‧체험 5월2일~7일(1일 2회) 등 장소별 특색을 살린 프로그램들로 꾸며진다.

궁궐‧왕릉의 개화 예상시기와 관련 행사에 대한 사항은 문화재청과 4대 궁, 조선왕릉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재청은 "시민이 문화유산을 보다 친숙하게 접하고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하여 문화 향유권을 확대하는 데 앞장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창덕궁 낙선재 권역. /자료사진=문화재청 제공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54하락 16.2218:03 11/25
  • 코스닥 : 865.12하락 6.9818:03 11/25
  • 원달러 : 1108.90하락 3.818:03 11/25
  • 두바이유 : 47.78상승 1.7418:03 11/25
  • 금 : 45.86상승 0.2518:03 11/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