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제주도, 전기차 국제표준 마련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산업통상자원부
/제공=산업통상자원부

정부와 지자체가 손잡고 전기자동차의 국제표준을 마련한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국제표준 기반의 전기차 인프라 구축과 관련산업 활성화를 위해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제주특별자치도 등 3개 기관이 표준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IEC는 스위스 제네바에 소재한 전기에너지 관련 국제표준화 기구다.

제주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IEVE 2016)를 계기로 체결된 이번 MOU는 국가기술표준원과 IEC는 전기차 분야 표준·인증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제주는 국제표준에 기반한 전기차 인프라 운용 등 실용화를 통해 ‘탄소 없는 섬 제주’ 실현을 구체화하는데 목적을 뒀다.

국표원은 전기차 기술경쟁력 강화 및 보급확산 지원을 위해 '전기자동차 표준화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국내기술의 국제표준화를 통한 신규 시장 확대와 표준화를 통한 전기차 보급·확산을 지원한다.

이들 기관은 오는 22일 '제1회 전기차 국제표준포럼'을 공동으로 개최해 전기차 표준화 관련 이슈를 논의할 계획이다. 현대차, GM 등 전기차 제조업체가 참여해 업계의 개발 동향 및 표준화 대응 현황을 공유할 예정이다.

국표원 관계자는 "전기차 충전기 표준화 등 전기차 확산에 필수적인 충전 인프라 등에 대한 국가표준 제정을 통해 산업 활성화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