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4세대 프리우스’ 사전계약 돌입… 표준형 3260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요타 4세대 프리우스. /제공=한국토요타
토요타 4세대 프리우스. /제공=한국토요타

한국토요타가 22일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하이브리드의 대명사’ 프리우스의 4번째 풀 체인지 모델의 발표회를 갖고 이날부터 사전 계약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국내에 출시되는 4세대 프리우스는 4세대 토요타 하이브리드 시스템(THS)이 탑재된 E(표준형), S(고급형)의 2종으로 가격은 각각 3260만원, 3890만원으로 책정됐다.

1997년 세계최초 양산형 하이브리드 자동차로 출시된 1세대부터 프리우스는 ‘선구자’라는 이름의 어원다운 면모를 보였다. 4세대 프리우스 역시 ‘TNGA(Toyota New Global Architecture)’라는 선구자의 키워드를 담았다. 토요타의 전사적인 구조개혁인 TNGA가 적용된 첫 모델이다.

TNGA의 핵심은 파워트레인, 플랫폼, 저중심화, 안전성능 등에서 차량의 기본 성능과 상품성을 큰 폭으로 향상 시키는 핵심기술(TNGA 부품)을 개발, 토요타의 전체 차량에 스마트하게 공용화하고, 감성품질은 개별 차종별로 다양하게 개발하는 것이다.

4세대 프리우스는 최대 열효율 40%를 실현한 엔진을 비롯해 모터, 트랜스액슬, 파워 컨트롤 유니트, 구동용 배터리 등 시스템 전체에서 소형 및 경량화를 이뤘고, 약 20%의 저손실화와 첨단 공기역학 기술이 결집된 디자인을 통해 0.24의 공기저항계수를 달성했다.

이날 국내 발표회를 위해 한국을 방문한 4세대 프리우스 개발총괄 토요시마 코지 CE(Chief Engineer)는 “4세대 프리우스의 개발 컨셉트는 ‘Beautiful Hybrid(아름다운 지구·아름다운 차)’로, TNGA를 통해 차만들기의 모든 것을 원점에서 재검토했다”며 “연비성능의 진화는 물론 새로운 선구자의 면모를 보인다”고 설명했다.

토요타는 오늘부터 본격적인 4세대 프리우스의 사전계약에 들어가며 구매와 관련한 보다 상세한 내용은 전국 토요타 공식 딜러 전시장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2585.56하락 40.4210:08 05/19
  • 코스닥 : 859.32하락 12.2510:08 05/19
  • 원달러 : 1273.60상승 710:08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0:08 05/19
  • 금 : 1815.90하락 2.310:08 05/19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