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딴따라' 여주인공 확정…지성과 케미 '기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걸스데이의 멤버 혜리(본명 이해리)가 SBS 새 수목드라마 '딴따라'에 여주인공으로 캐스팅 됐다.


22일 걸스데이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 측은 "혜리가 SBS 새 수목 드라마스페셜 '딴따라'의 여주인공 정그린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딴따라'(극본 유영아, 연출 홍성창 이광영)는 벼랑 끝에서 만난 안하무인 매니저 신석호와 생초짜 밴드 딴따라의 '꽃길 인생작' 프로젝트다.


'응답하라 1988'을 통해 첫째와 막내 사이에서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는 둘째의 설움을 실감나게 그려내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혜리는 '딴따라'를 통해 하루하루 숨가쁘게 살아가는 20대 초반의 '정그린'으로 변신해 다시 한 번 대중의 공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알바의 달인'으로 통하는 정그린은 신석호(지성 분)가 만드는 '딴따라 밴드'의 보컬 조하늘의 하나뿐인 보호자로, 오직 하늘의 행복만을 위해 두 팔 걷어붙이는 열혈 누나다.


지성과 혜리의 호흡 또한 이목이 집중된다. '인생 연기'로 2015년을 뜨겁게 달궜던 지성과 혜리가 '딴따라'를 통해 새로운 인생캐릭터를 만들 수 있을 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한편, 대한민국 대표 대세 배우인 두 사람이 만들어낼 폭발적인 시너지에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혜리는 "많은 분들이 걱정해 주신 덕분에 건강이 많이 좋아졌다. 응원해 주신 모든 분게 정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또한 '응답하라 1988'에 이어 훌륭한 스탭분들, 선배님들과 함께 좋은 작품을 할 수 있게 되어서 영광이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열심히 해서 제가 맡은 그린이라는 역할을 시청자분들게 잘 전달해 드리고 싶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돌아와요 아저씨' 후속으로 방송예정인 '딴따라'는 영화 '7번방의 선물'로 마음 따뜻해지는 휴먼드라마를 선보였던 유영아 작가의 신작으로, '미남이시네요'의 홍성창 PD와 '퍽'을 연출한 이광영 PD가 함께 연출을 맡아 세대를 아우르는 드라마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 혜리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23:59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23:59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23:59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23:59 05/20
  • 금 : 1842.10상승 0.923:59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