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에 첫번째 가족형 호텔 내달 개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완도에 첫번째 가족형 호텔 내달 개장
전남 완도군에 첫번째 가족형 호텔이 개장을 앞두고 있다.

23일 완도군에 따르면 완도읍 망석리에 들어선 마리나 캐슬 리조트는 내달 개장을 앞두고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다. 이 호텔은 지하2층 지상7층 규모로 총 109실 숙박시설과 연회실, 세미나실 등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총사업비 152억 원을 투입해 지난 2014년부터 추진해 드디어 결실을 맺게 됐다.

그동안 완도군에는 없었던 가족형 호텔은 과거 잠만 자던 숙박시설의 개념을 탈피해 한 건물에서 다양하게 휴식과 여가를 취할 수 있는 테마시설의 가족형 호텔로 건설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그 동안 대규모 숙박시설이 없어 여름성수기와 각종 행사시 어려움을 겪었다"며 "중국 단체관람객과 2017 국제해조류박람회를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완도=홍기철
완도=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