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개비 경고문구 '금연에 효과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담배 개비에 경고문구를 넣으면 흡연욕구가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뉴질랜드 오타고대학교 연구진은 담배 개비를 사람들에게 익숙지 않은 컬러의 종이로 만들거나 건강과 관련한 경고 문구를 넣은 결과 담뱃갑에 경고 문구를 인쇄했을 때보다 효과가 더 강화된다고 주장했다.

연구진은 뉴질랜드 성인 흡연자 313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담배를 태우는 동안 줄어드는 수명을 눈금으로 표시한 담배 ▲노랑-카키 혹은 검정-녹색 등 익숙하지 않은 컬러의 종이로 감싼 담배에 'Smoking Kills(담배가 죽인다)'라는 경고 문구가 적힌 담배 ▲무늬 없는 흰색 종이로 감싼 담배 등 다양한 종류의 담배를 보여준 뒤 흡연 욕구를 체크하게 했다.

조사 결과 현재 판매되고 있는 일반적인 디자인의 담배, 즉 필터 부분은 갈색, 몸통 부분은 아무 무늬가 없는 흰색 종이의 담배를 볼 때보다 경고 문구가 인쇄된 담배를 볼 때 흡연 욕구가 확연하게 떨어진다는 응답이 많았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