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개발 비리 혐의' 허준영 코레일 전 사장 자택 압수수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용산국제업무지구 전경./사진=머니위크DB
서울 용산국제업무지구 전경./사진=머니위크DB
서울 용산 국제업무지구 개발 비리와 관련 29일 허준영 전 코레일 사장이 검찰의 압수수색을 받았다. 지난 이명박 정권에서 개발 비리에 대한 의혹이 불거지며 허 전 사장의 측근 손모씨가 구속되기도 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는 이날 허 전 사장의 자택에서 용산 개발 관련 서류와 컴퓨터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손씨는 폐기물 처리업체 W사를 실소유했던 인물로 용산 개발 주관사인 삼성물산으로부터 수의계약을 따냈다.

W사는 2010~2013년 삼성물산에서 폐기물 처리사업 진척에 따라 사업비 100억원을 지급받았고 검찰은 이 돈 중 약 20억원을 손씨가 빼돌린 사실을 확인했다.

이후 검찰은 손씨를 수사하는 과정에서 허 전 사장 측에 일부 금품이 건네진 것으로 보고 있다. 손씨는 빼돌린 20억원을 도박자금으로 탕진했다고 진술했다가 다시 허 전 사장 측에 건넸다고 번복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압수수색에서 확보한 자료를 분석한 뒤 조만간 허 전 사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할 계획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7.74상승 13.8612:50 06/23
  • 코스닥 : 1020.35상승 8.7912:50 06/23
  • 원달러 : 1136.30상승 4.412:50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2:50 06/23
  • 금 : 72.52상승 0.7312:50 06/23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