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운 주소변경, ‘금융주소 한번에’ 서비스 전면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융주소 한번에' /자료사진=금융감독원
'금융주소 한번에' /자료사진=금융감독원
오는 31일부터 각 금융회사에 등록된 주소를 한번에 변경할 수 있는 서비스를 우체국과 금융회사 홈페이지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30일 금융감독원은 소비자가 금융회사 한곳에서 주소 변경을 신청할 때 다른 금융회사도 선택하면 한꺼번에 주소를 변경해주는 ‘금융주소 한번에’ 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금융주소 한번에는 지난 1월18일부터 시작돼 약 2개월간 총 2만195명이 이용했다. 다만 일부 금융회사를 제외하고는 대부분이 창구를 통해 이뤄진다.

31일부터는 전국 우체국의 창구나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또 주요 은행 등 금융회사의 홈페이지를 통한 서비스도 전면 시행된다.

금융감독원 관계자는 “앞으로 금융주소 한번에를 한국장학재단과 아직까지 서비스에 참여하지 않은 일부 중소형 금융사로 확대하고 서비스 운영상의 미비점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38.30하락 29.6314:06 06/21
  • 코스닥 : 1011.34하락 4.5414:06 06/21
  • 원달러 : 1137.50상승 5.214:06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4:06 06/21
  • 금 : 70.98하락 1.3714:06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