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 황금박쥐, 120여마리 한 폐광서 발견… 관박쥐100여마리는 동면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종인 황금박쥐(붉은박쥐) 120여마리가 무안의 한 폐광에서 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일부는 황금박쥐가 처음으로 발견된 함평 고봉산 동굴에서 옮겨온 것으로 보고 있다.

오늘(30일) 전남도에 따르면 환경부가 무안의 한 폐광에서 황금박쥐 121마리와 관박쥐 100여마리가 동면 중인 사실을 확인했다. 국내에 서식하고 있는 황금박쥐는 300여마리에 불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부는 최근 실태조사에 나섰으며, 멸종위기 동식물 보호협회 등은 멸종위기종 보호구역 지정이 시급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환경부와 영산강유역환경청은 동면기가 끝나는 5월부터 정밀 조사를 통해 암수 개체 수를 구분하고 식별표 등을 붙여 이동 경로를 파악하기로 했다.

전남도 관계자는 "무안 폐광은 외부의 위협이나 방해를 받지 않고 굴 자체가 함몰되면서 여러가지 구조나 환경이 서식, 동면하는데 아주 최적의 조건을 제공하고 있다"며 "환경부가 멸종위기종 보호구역 지정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황금박쥐는 세계적인 희귀종으로 1급 멸종위기 야생 생물이다. 지난 1999년 전남 함평 고봉산 동굴에서 겨울잠을 자는 모습이 처음 발견됐고 2005년에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됐다. 최근에는 강원 치악산·오대산, 충북 월악산, 제주 한라산 등에서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황금박쥐(붉은박쥐)' /자료사진=뉴스1
'황금박쥐(붉은박쥐)' /자료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