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이준석, '새누리당 응원글' 신경전… "안 대표 난감할 것" vs "상식 어긋난 행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새누리당이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공동대표를 응원한 것과 관련, 같은 지역구인 서울 노원병에 출마한 새누리당 이준석 후보가 "나를 도와주는 글인 것 같다"고 해석했다.

지난달 30일 새누리당 이 후보의 페이스북에 한 네티즌은 "새누리당이 안 대표를 응원하는 게 말이 되냐. 새누리당 페이스북 관리자에 징계를 요구하라"며 문제 제기의 글을 올렸다. 이에 이 후보는 "오히려 저를 도와주는 글인 거 같다"고 답했다.

이 후보는 이어 "안 대표가 지금 입장에서 제일 듣기 싫은 말은 새누리당에서의 응원일 것"이라며 "매번 새누리 2중대 소리 듣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 후보는 "여권 이탈표보다는 더불어민주당 이탈표를 주지지층으로 하고 있는 안 대표 입장에서는 난감할 것"이라고 꼬집기도 했다.

앞서 새누리당은 이날 당 공식 페이스북에 야권연대를 거부하고 있는 안 대표에 대해 "새누리당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환영합니다"라며 "흔들리지 않는 굳건한 신념으로 새정치 실현해 내시기를 기원합니다"라는 응원글을 올렸다. 그러면서 JTBC의 "안철수, 당대당 연대 불가 강조" 보도 기사를 공유했다. 이를 두고 안 대표가 야권연대에 불가 입장을 내비침으로써 새누리당이 야권 분열로 인한 '어부지리' 격 4·13총선 승리 바람을 노골적으로 드러낸 게 아니냐는 해석이 일었다.

이에 안 대표는 어제(31일) "덩칫값을 하기 바란다"며 새누리당을 비판했다. 안 대표는 "다른 당 후보를 비난하거나 응원하는, 국민 상식에 어긋나는 행동을 하지 말라"며 "우리 정당이 앞으로 어떤 행동을 하겠다는 것을 당당하게 밝히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서울 노원병에 출마한 새누리당 이준석 후보(왼쪽)와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공동대표. /자료사진=뉴스1
서울 노원병에 출마한 새누리당 이준석 후보(왼쪽)와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공동대표. /자료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3.98상승 1.8512:06 06/15
  • 코스닥 : 995.61하락 1.812:06 06/15
  • 원달러 : 1118.10상승 1.412:06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2:06 06/15
  • 금 : 72.01상승 0.8312:06 06/15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잘생겼다" 김우빈, '부끄러워 하며 손하트 발사'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