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놀이 중 낙상 사고 주의하세요…고령일 경우 척추압박골절위험 높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봄꽃 축제가 시작되면서 꽃놀이를 즐기는 상춘객들로 전국 곳곳이 붐비고 있다. 이에 많은 인파가 몰리면서 부상에 대한 주의가 제기됐다.

노인의 경우 민첩성과 균형 감각이 떨어져 복잡한 인파 속에서 쉽게 넘어질 수 있다. 특히 대부분의 노인이 골다공증으로 뼈가 약하거나 근육도 부족한 상태여서 살짝 만 넘어져도 심각한 부상을 입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낙상사고의 대표적인 부상으로는 ‘척추압박골절’이 있다. 척추압박골절은 척추가 강한 충격을 받아 척추가 내려 앉거나 찌그러져 심한 통증이 나타나는 질환을 말한다. 척추압박골절은 교통사고를 당하거나 크게 넘어지는 경우에 주로 발생하지만 골 밀도가 낮은 노년층의 경우 가벼운 외상에도 발병할 수 있다.

낙상 후 허리에 심각한 통증으로 돌아눕거나 걷기가 힘들다면 척추압박골절을 의심해봐야 한다. 척추압박골절은 방치하면 척추 뼈가 점점 앞으로 휘어지게 되고 골절된 척추 뼈가 주변의 다른 신경부위를 건드려 다리 저림이나 마비, 배뇨 장애 등의 증상을 유발할 수 있어 발병 초기 반드시 적절한 치료가 이뤄져야 한다.

척추압박골절의 정도가 경미한 경우에는 약물치료와 보조기 착용을 통해 치료가 가능하다. 중증도 이상의 압박골절인 경우라면 척추체성형술이 불가피하다.

척추체성형술은 골절이 일어난 척추 뼈에 골 시멘트를 주입하는 시술을 말한다. 특수영상장치를 통해 부러진 척추 뼈를 확인하고 최소침습으로 주사바늘을 부러진 척추 뼈에 넣어 골 시멘트를 주입한다. 이렇게 주입된 골 시멘트는 수 분 내 척추 뼈 속에서 굳게 돼 부러진 척추 뼈의 지지 역할을 대신한다.

환자에 따라 여러 뼈를 동시에 시행할 수 있으며 부분마취로 수술이 진행되어 고령환자에게도 부담이 적은 수술법이다. 또한 최소침습으로 흉터와 출혈이 거의 없어 회복이 빠르며 수술 소요시간도 20~30분으로 짧은 편이다.

신경외과 전문의 이환주 원장은 “노인의 경우 뼈가 약해진 탓에 작은 낙상 사고에도 큰 부상을 초래 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척추체성형술은 부분마취로 수술이 시행될 뿐만 아니라 최소침습으로 출혈이 거의 없어 고령환자에게도 안심하고 시행될 수 있는 수술이다”고 조언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