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탕' 줄이기 나선 보건복지부 "단맛 줄이면 인생이 달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보건복지부는 내일(7일) '당류 저감 종합계획'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계획에는 당류 섭취 저감을 위한 캠페인, 커피 등 가공식품 당류 표시 기준 등이 담기게 된다.

식약처도 참여해 산업체·소비자단체 등과 함께 당류 저감 목표와 저감 대상 식품을 선정하고 표시방법 등을 만든다.

복지부는 또 내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리는 제44회 보건의 날 기념식에서 '단맛을 줄이세요, 인생이 달콤해집니다'를 대국민 실천 메시지로 제안할 계획이다. 복지부·농식품부·식약처 등은 8일 합동으로 '국민 공통 식생활 지침'을 공개한다.

2015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DRI)에 따르면 한국인의 하루 평균 당류 섭취량은 설탕 15스푼에 해당하는 61.4g이다. 1일 평균 에너지 섭취량의 12.8%를 당류에서 섭취하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가 권고하는 5%보다 두 배 이상 높다.

당 섭취는 비만 위험을 높인다. 복지부에 따르면 한국 성인 비만율은 2013년 31.8%였다. 남성의 경우 37.8%나 돼 여성의 25.1%보다 12.7% 포인트나 높다.

당류 저감 홍보 포스터. /자료=보건복지부
당류 저감 홍보 포스터. /자료=보건복지부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35상승 21.9810:40 05/06
  • 코스닥 : 968.92상승 1.7210:40 05/06
  • 원달러 : 1124.80상승 2.210:40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0:40 05/06
  • 금 : 67.76상승 3.3810:40 05/06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하는 유승민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