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페이스북 라이브'로 전세계인 사로잡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페이스북이 실시간 동영상 서비스인 '페이스북 라이브(Facebook Live)'의 방송과 시청을 더욱 재미를 더 하기 위한 실시간 반응, 댓글 다시보기, 라이브 필터 등 새로운 기능을 선보였다. 또, SM엔터테인먼트가 한국의 페이스북 라이브 파트너로 선정돼 소녀시대를 비롯한 다양한 스타들의 활발한 페이스북 라이브 활동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스마트폰을 통해 페이스북에서 소중한 이들과 실시간으로 영상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돕는 페이스북 라이브는 지난 해 여름 공인들을 위한 페이스북 앱 '멘션(Mentions)'의 기능 중 하나로 처음 소개됐다. 올 해 초부터 일부 사용자에게도 적용되기 시작했으며, 현재 한국을 비롯한 60여 개국에서 점차 서비스가 확대되고 있다.

페이스북이 오늘 새롭게 공개한 '실시간 반응' 페이스북 라이브에 공감과 재미를 살리는 요소를 더할 수 있도록 '좋아요' '최고예요' '웃겨요' '슬퍼요' 등의 현재 일반 게시물에 사용할 수 있는 여섯가지 감정표현 기능을 라이브 영상 시청 중 표현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시청자가 특정 감정을 클릭하면 페이스북 라이브 화면상에 해당 이모티콘이 실시간으로 나타났다가 사라지며, 페이스북 라이브 중 여러 명이 동시에 '웃겨요'나 '멋져요'를 클릭할 경우 관중들이 환호성과 박수를 보내는 듯한 장면을 연출할 수 있다.

'댓글 다시보기'는 사람들이 페이스북 라이브 영상을 시청할 때 일반 동영상보다 10배 많은 댓글을 남기는 것에서 착안해 개발됐다. 해당 기능을 활용하면 녹화된 라이브 영상을 다시 시청할 때 사람들이 남겼던 댓글을 똑같이 시간순으로 나타나도록 해 시간이 지나서도 같은 현장감으로 영사을 즐길 수 있다.

라이브 필터는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는 사용자들을 위한 기능으로, 다섯 가지 영상 필터 중 자신이 원하는 테마를 선택해 실시간 영상에 적용할 수 있다. 향후에는 페이스북 라이브 중 화면에 직접 그림을 그려 넣거나 낙서를 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될 예정이다.

아울러, 페이스북 그룹의 멤버이거나 생일파티와 같은 페이스북 이벤트에 초대된 지인들처럼 특정 친구만을 대상으로 페이스북 라이브 영상을 공유할 수 있게 됐으며, 현재 시청하고 있는 페이스북 라이브 영상을 함께 감상할 수 있도록 친구를 초대하는 것도 가능해졌다. 또한, 페이스북 모바일 앱에서 현재 실시간으로 방송되고 있는 페이스북 라이브 영상들을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탭도 추가될 예정이다.

페이스북은 페이스북 라이브에 새롭게 추가된 기능을 공개하며 국가별로 페이스북 라이브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파트너들을 함께 발표했다. 한국에서는 SM엔터테인먼트가 대표 파트너로 선정돼, 가까운 시일 내에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등을 비롯한 SM의 글로벌 스타들이 전 세계 팬들과 함께 하는 활발한 페이스북 라이브를 곧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마크 저커버그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실시간 반응”기능의 스크린 샷. /사진=페이스북
마크 저커버그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실시간 반응”기능의 스크린 샷. /사진=페이스북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9.87하락 49.1212:33 01/26
  • 코스닥 : 998.80하락 0.512:33 01/26
  • 원달러 : 1102.60상승 1.912:3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2:33 01/26
  • 금 : 55.41상승 0.2112:33 01/26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 [머니S포토] 우상호·박영선 '서울시장 맞대결'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