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청년실업률, 2000년 이후 최고 '11.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5~29세 청년 실업자 수가 1년 사이 6만5000명가량 늘면서 3월 청년층 실업률이 동월 기준, 2000년 이후 최고치를 나타냈다.

지난달에 동절기와 국가공무원 9급 공채 등 채용시즌이 맞물리면서 청년층 실업률이 12.5%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던 것에 비하면 수치상 개선됐지만 지난해 동월 기준으로는 나아지지 않았다.

오늘(15일) 통계청이 발표한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청년층 실업자수는 52만명으로 1년 전 45만5000명에 비해 6만5000명 늘었다. 3월 청년층 실업률은 11.8%다. 이는 지난해 동월에 비해 1.1%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또 동월 기준으로 2000년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3월 기준 청년실업률이 최고 수준을 보임에 따라 동절기와 취업시즌이 겹친 지난달의 특이 요인이 사라지고도 청년층의 취업난은 크게 해소되지 않았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또 지난 2월 청년 실업률은 12.5%로 1999년 6월 통계 방식이 바뀐 이후 역대 최고치를 나타내기도 했다.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