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체급식 발암물질' 식약처 조사결과, 전국 50여 학교·공공기관 '안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단체급식소 조리식품에서 나오는 벤조피렌 등 다환방향족탄화수소(PAHs)의 인체 노출 수준을 조사한 결과 안전한 수준으로 나왔다고 오늘(18일) 밝혔다.

PAHs는 식품이 고온에서 조리하는 과정에서 탄수화물이나 단백질, 지방 등이 불완전 연소돼 생성되는 물질로 1급 발암물질인 벤조피렌 등이 포함된다.

조사 대상은 전국 50여 곳의 학교·공공기관 등 단체급식소에서 만든 국·찌개류 126건, 무침류 110건, 볶음류 71건, 튀김류 53건, 조림류 29건, 구이류 23건 등 총 412건이며, 인체 노출 수준에 대해 식약처는 조사했다.

그 결과 식품 중 미역국, 무말랭이무침, 오징어무침, 두부조림 4건에서 PAHs가 검출됐으나 모두 안전한 수준이었다. 또 조사 대상 식품들을 통해 섭취되는 8종의 PAHs에 대해 위해 평가한 결과 노출안전력(MOE)은 100만 이상으로 무시할 만한 수준이었다.

식약처는 "제조과정 중 생성되는 PAHs 저감화 설비 개발, 제조공정 개선 등의 노력을 통해 식품안전에 대한 책임감을 제고하고 소비자의 안전관리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자료사진=뉴스1
식품의약품안전처. /자료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