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활화산 '포포카테페틀' 분화, 화산재 3㎞까지 치솟아… 반경 50㎞ 450만명 거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멕시코에 있는 활화산 ‘포포카테페틀’이 18일(현지시간) 분화해 인근 공항이 임시 폐쇄됐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멕시코 국가재난예방센터는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55㎞ 떨어진 곳에 있는 포포카테페틀 화산이 이날 오전 분화를 시작해 높이 3㎞까지 화산재가 치솟았다고 밝혔다.

인근 도시 푸에블라의 마을은 화산재 먼지로 뒤덮였고, 푸에블라 공항도 화산재를 치우기 위해 이날 오전 운영을 중단했다. 당국은 주민들에게 화산에서 최소 12㎞ 떨어진 곳으로 대피할 것을 지시하고 실내에 있을 것을 당부했다.

해발 5452m의 포포카테페틀 화산은 지난 2000년에도 분화한 적이 있다. 이 화산의 반경 50㎞ 주변에는 인구 450만명이 사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1.43상승 0.6313:52 08/08
  • 코스닥 : 829.03하락 2.6113:52 08/08
  • 원달러 : 1305.10상승 6.813:52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3:52 08/08
  • 금 : 1791.20하락 15.713:52 08/08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정의당 '이은주'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