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건 '옥시' 관계자 소환조사… '고의성 여부' 확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건을 수사하는 검찰이 '옥시'를 시작으로 업체 관계자들의 소환조사를 본격화한다.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19일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건 피해자가 가장 많은 영국계 기업 옥시레킷벤키저 관계자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고 지난 18일 밝혔다.

가습기 살균제로 사망한 피해자 146명 중 103명이 옥시 제품을 쓴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옥시 측이 살균제의 유해성을 알면서도 제조, 유통했는지 여부와 가습기 살균제 원료인 PHMG(폴리헥사메틸렌구아니딘)를 호흡기로 흡입했을 때 독성을 사전에 알았는지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또한 옥시 측의 법인 고의 청산, 연구보고서 조작 등 지금까지 드러난 각종 책임 회피 의혹도 집중 조사할 방침이다.

마지막으로 검찰은 옥시를 둘러싼 의혹의 사실관계를 확인해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 외에 증거인멸 혐의를 적용하는 방안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료사진=뉴스1
/자료사진=뉴스1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65.40상승 17.6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