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호의 힘, '밀어서' 3호 홈런… 멀티히트로 타율도 '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병호가 시즌 3호 홈런에 이어 안타까지 추가하며 타율을 끌어올렸다. 미네소타 트윈스의 박병호는 18일(현지시간) 미국 미네소타 타깃필드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홈경기에 6번 지명타자로 출전해 2번째 타석에서 우월 솔로홈런을 쳤다.

박병호는 이날 2회 무사 1루 찬스에서 첫 타석에 들어서 병살타에 그쳤다. 그러나 4회 3-3 동점 상황에서 선두타자로 나와 홈런을 치며 팀에 리드를 안겼다.

선발 체이스 앤더슨을 상대해 1-3 유리한 볼카운트를 만든 박병호는 바깥쪽 90마일(145km) 패스트볼을 밀어쳐 우측 담장을 넘기는 홈런을 만들었다.

박병호는 5회에도 안타 하나를 추가해 타율을 0.167에서 0.205로 조금 끌어올렸다. 경기는 현재 미네소타가 7-4로 리드하며 7회가 진행중이다.

미네소타 트윈즈 박병호. /자료사진=뉴시스
미네소타 트윈즈 박병호. /자료사진=뉴시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5.61상승 33.609:44 07/07
  • 코스닥 : 757.18상승 12.5509:44 07/07
  • 원달러 : 1304.50하락 1.809:44 07/07
  • 두바이유 : 101.73하락 9.3409:44 07/07
  • 금 : 1736.50하락 27.409:44 07/07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