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3월 부도금액·업체수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광주·전남지역 부도금액과 부도업체수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한국은행 광주전남본부가 내놓은 ‘2016년 3월중 광주전남지역 어음부도동향’에 따르면 어음부도율(전자결제분 제외, 금액기준)은 0.20%로 전월(0.11%)에 비해 0.09%포인트 상승했다. 이는 전국(0.06%) 및 지방평균(0.18%)에 비해 높은 수준이다.

지역별 어음부도율은 광주는 0.23%포인트 상승(0.18%→0.41%)한 반면 전남은 0.06%포인트 하락(0.08%→ 0.02%)했다.

부도금액(사업체 기준, 개인 제외)은 62억2000만원으로 전월(37억원)에 비해 25억2000만원 증가했다.

업종별로 건설업(+23억2000원) 및 제조업(+7억5000원)은 증가했고, 서비스업(-5억1000만원) 등은 감소했다. 신규
부도업체수(당좌거래정지 업체수)는 4개로 전월(0개)보다 늘어났다.

 

  • 0%
  • 0%
  • 코스피 : 2591.21하락 34.7713:29 05/19
  • 코스닥 : 864.28하락 7.2913:29 05/19
  • 원달러 : 1273.70상승 7.113:29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3:29 05/19
  • 금 : 1815.90하락 2.313:29 05/19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김동연' 지동시장에서 출정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국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김동연' 지동시장에서 출정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