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앞바다 밍크고래 혼획, 낙찰가 '1220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산 앞바다서 밍크고래 한 마리가 그물에 걸려 잡혔다.

군산해경서에 따르면 19일 오전 7시 전북 군산시 옥도면 관리도 서방 200m 해상에서 4.5톤급 어선이 설치한 그물에 고래 한 마리가 혼획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포획 여부를 점검한 결과 부패가 없고 작살을 놓은 흔적도 없어 선장에게 '고래 유통증명서'를 발급하고 인계했다.

고래는 국제포경위원회(IWC) 조약에 따라 1986년부터 상업적 포경이 금지됐고 한국도 조약에 따라 포경을 금지하고 있다.

하지만 이처럼 그물에 혼획된 고래는 포획 흔적이 없을 경우 고래유통 증명서를 발급해 잡은 사람에게 넘기고 있다. 가격이 높아 어민들 사이에선 '바다의 로또'라 불리기도 한다.

잡힌 밍크고래는 길이 3.2m, 둘레 1.7m, 무게 1톤의 크기로 수협 위판장에서 1220만원에 팔린 것으로 알려졌다.

지재훈 새만금해경센터장은 "동해에 서식하는 고래가 번식을 위해 봄철 어청도 근해로 이동해 오면서 혼획되는 사례가 이따금 발생한다"고 설명했다.

19일 군산 앞바다서 혼획된 밍크고래. /사진=뉴시스(군산해경 제공)
19일 군산 앞바다서 혼획된 밍크고래. /사진=뉴시스(군산해경 제공)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6.68하락 42.6211:40 05/11
  • 코스닥 : 978.67하락 14.1311:40 05/11
  • 원달러 : 1118.40상승 4.611:40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1:40 05/11
  • 금 : 66.74상승 0.8411:40 05/11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윤호중 "촛불정부 국민기대에 다소 부족…남은 1년 새로 시작"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코스피 상장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