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저금리로 전환 해드려요”… 대출중개업자 사기 주의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 김모씨(37)는 최근 500만원 대출이 필요해 대출광고를 보고 한 대부중개업체에 연락했다. 하지만 대부중계업자는 대출을 많이 받아야 향후 저금리의 대출로 전환할 수 있다고 설득했고 김씨는 무려 1억원의 대출을 여러금융회사로부터 나눠 받았다. 하지만 대출 실행 후 처음 약속과 달리 중개업자는 연락을 끊었고 결국 김씨는 고금리의 이자를 부담해야 했다.

기존 대출을 저금리 대출로 전환해준다고 속여 고금리 대출을 받게 하는 사기성 영업이 증가함에 따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19일 금융감독원은 “일부 대출중개업자가 소액의 대출이 급히 필요한 소비자에게 대출 후 2~6개월 뒤 낮은 금리의 대출로 바꿔주겠다고 하며 필요한 금액보다 많은 고금리의 대출을 받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대부이용자가 늘며 중개업자간 대출중개수수료 경쟁이 치열해져 발생하는 신종 사기다. 대출중개수수료 규모는 2014년 상반기 398억원에서 2015년 상반기 1008억원으로 크게 증가했다.

금감원은 “대출중개인 등이 저금리 대출 전환 등이 가능하다며 필요 이상의 거액의 대출을 받도록 요구하면 절대 응하지 말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