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신탕, 삼계탕? 발기부전 도움되는 음식은 따로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나라에서는 보신탕, 삼계탕 등의 보양식이 정력 강화 식품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외에 뱀술, 녹용, 홍삼 등도 정력 강화에 좋다고 소문이 나면서 중년 남성들을 중심으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문제는 이러한 보양식을 남발해서 먹을 경우 오히려 부작용에 시달릴 수 있다는 점이다. 보신탕, 삼계탕 등은 고열량 음식으로서 비만을 초래할 수 있으며, 뱀술 등은 자칫 기생충 감염 우려를 낳을 수 있다.

이에 이러한 보양식보다 혈액순환에 도움을 주는 음식이 정력 강화에 더욱 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발기부전 증상의 경우 음경해면체 내 혈류 공급이 원활하지 않아 발생하는 만큼 이를 개선해줄 수 있는 식품을 찾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는 다.

이무연 원장은 "발기부전의 원인은 매우 다양한데 과도한 스트레스 및 심혈관질환의 합병증, 당뇨, 고혈합, 고지혈증 등 정신적•육체적인 원인으로 나타날 수 있다."면서 "특히 발기부전은 신경계의 이상, 또는 혈액 유입의 불균형 등으로 인해 주로 나타나고 당뇨, 고혈압 등에 의해서도 나타나게 될 수 있어 이를 효과적으로 조절해줄 수 있는 음식 섭취도 매우 중요하다."고 전했다.

부추는 혈액순환 개선 및 신진대사 강화에 탁월한 식품으로 꼽힌다. 특히 혈액 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도록 돕기 때문에 발기부전 예방 및 개선에 효율적이다. 생강은 혈관 팽창 및 혈액순환 촉진 효과를 일으켜 정력 강화의 대표적인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생강의 주성분인 진저롤은 발기부전 증상 개선에 효과를 발휘한다.

이외에 검은깨도 발기부전에 도움이 되는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검은깨에 함유된 레시틴과 비타민E의 경우 남성호르몬 분비를 촉진시키는 역할을 수행한다. 마늘은 호르몬 분비를 촉진시켜 남성의 정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마늘에 함유되어 있는 '리진'이란 아미노산은 정자 기능을 활발히 하는데 도움을 준다.

이외에 발기부전의 원인이 되는 당뇨, 고지혈증, 고혈압 등을 예방하기 위한 식이요법도 필요하다. 인스턴트 식품을 지양하고 동물성 지방 등도 되도록 피하는 것이 좋다. 곡류 섭취와 함께 과일 등을 자주 먹으면 혈액을 맑게 하여 발기부전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

<도움말=이무연 원장>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23:59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23:59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23:59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23:59 01/22
  • 금 : 55.20하락 0.2923:59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