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YG엔터테인먼트 세무조사… 사업확장 탈세여부 등 집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 /자료사진=뉴시스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 /자료사진=뉴시스

국내 연예기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해 국세청이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2일 관련업계 및 국세청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은 최근 YG엔터테인먼트의 세무·회계 서류와 공연, 부동산, 투자 계약서 등 자료에 대해 조사에 들어갔다.

국세청은 이번 세무조사에서 사업 확장에 따른 탈세여부와 해외사업 추진과정에서 역외탈세 사실이 있는지 여부도 살펴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YG엔터테인먼트는 국내에서 음반제작과 매니지먼트 사업을 하고 있으며 소속 연예인을 활용한 패션의류, 화장품 사업 등에도 진출한 상태다. 이밖에 모델, 외식프랜차이즈, 광고제작업 등 다양한 사업을 하고 있다. 또 해외의 경우 미국, 일본, 홍콩 등에서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하고 있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세무조사는 2008년 이후 8년 만이다. 앞선 세무조사에서 YG엔터테인먼트는 수입금 누락 등의 혐의로 28억여원의 세금을 추징당하고 검찰에 고발 조치됐다. 이번 세무조사와 관련해 국세청 관계자는 "관련 법상 개별 기업에 대한 세무조사 여부를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