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채권시장 포럼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금융투자, 채권시장 포럼 개최
신한금융투자는 2일과 3일 양일간 여의도 본사 신한WAY홀에서 국내외 금융시장과 주요 산업의 2016년 하반기 전망을 발표하는 ‘신한금융시장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일에는 ‘국내외 채권시장 및 관련 투자전략’을 주제로 오후 4시부터 포럼이 진행됐다.

이날 박형민 채권분석파트장은 정부의 구조조정 가속화와 경기부양을 위해 금리인하를 예상했다. 이와 함께 지난해 전망했던 1.5% 기준금리 동결 전망을 1.0% 인하로 수정, 제시했다. 또 3분기까지 기준금리 인하 기대감이 유지되면서 채권시장 강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김상훈 크레딧팀장은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산업 구조조정의 방향을 주제로 발표했다. 구조조정의 필요성을 공감하면서도 이로 인한 국내기업들의 자금조달 경색은 피해야 한다며 구조조정과 회사채시장 활성화 방안의 투 트랙(two track)을 제시했다.

이어 해외채권시장을 전망한 김진우 수석연구원은 신흥국 채권시장으로 자금이 재유입될 것이라며 하이일드크레딧채권도 섹터별 차별화가 진행될 것으로 내다봤다.

채권포럼의 마지막 순서로 나선 박재위 자산배분팀장은 하반기 자산배분 선호도를 주식, 상품, 채권 순으로 전망했다. 그는 달러 약세 전환, 상품가격 반등, 신흥아시아 비중 확대 등이 자산배분 고려할 때 핵심 포인트라고 말했다. 다만 4분기는 글로벌 정책 불확실성이 커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일시적으로 안전자산 비중을 늘릴 것을 권고했다.

오는 3일에는 ‘국내외 금융시장 및 주요 산업전망’을 주제로 오전 10시부터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5:30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5:30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5:30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5:30 03/03
  • 금 : 61.41하락 2.8215:30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