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삼성중공업 자구계회 제출 요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산업은행
산업은행

KDB산업은행이 삼성중공업에 자구계획 제출을 공식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선업황 부실이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취지다.

3일 금융권에 따르면 삼성중공업 주채권은행인 산은은 지난달 29일 삼성중공업에 자구계획 자료 제출을 공식적으로 요청했다. 앞서 함영주 KEB하나은행장도 하루 전날인 지난달 28일 현대중공업 사장을 만나 자구책 마련을 요구했다. KEB하나은행은 현대중공업 주채권은행이다.

자구안에는 비용감축 등을 포함한 경영정상화 방안이 담길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자구계획 자료 요구는 삼성중공업이 대우조선해양의 전철을 밟지 않게 하려는 의도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지난달 26일 "정상기업이라도 부실화 가능성을 염두하고 채권은행이 선제적으로 재무상황을 파악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한편 새누리당 정우택 의원실에 따르면 지난해 7월 기준 산업은행이 조선 대형 5개사(대우조선, 삼성중공업, 현대중공업, 현대삼호중공업, 현대미포조선)에 제공한 신용공여액(대출·보증)은 5조8407억원에 달한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8.55하락 1.5410:50 09/17
  • 코스닥 : 1039.00하락 0.4310:50 09/17
  • 원달러 : 1179.80상승 810:50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0:50 09/17
  • 금 : 73.09상승 0.8310:50 09/17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현대중공업, '따' 실패했지만 조선업 대장주 등극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