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무원, 공무원 인력 보강… 불필요한 분야 축소, 국민안전 분야 인력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민생경제와 생활범죄 수사경찰 등을 비롯한 국민안전 분야에서 공무원 인력이 보강된다.

행정자치부는 오늘(3일) 29개 부처에 1227명(경찰 907명)의 인력을 보강하는 내용의 직제 개정령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경찰청이 907명으로 가장 많이 늘었고 그 뒤를 ▲국세청(92명) ▲검찰청(27명) ▲해수부(22명) ▲미래부(15명) ▲산림청(15명) ▲법무부(14명) ▲국토부(14명) 등이 이었다.

정부는 2016년 1월까지 일반 공무원 959명을 감축할 계획이므로 이번에 필요한 분야에 320명을 우선 재배치한 것이다. 따라서 일반 공무원 정원규모는 확대되지 않는다. 단, 나머지 902명은 경찰인력 2만명 증원계획에 따라 별도로 늘어난 것이다.

전성태 행자부 창조정부조직실장은 "앞으로도 정부 내 업무량이 줄거나 불필요한 분야 인력은 과감히 감축하고 국민들에게 실제 도움이 되는 국민생활 접점의 꼭 필요한 인력은 꾸준히 보강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