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연석회의, 정기전당대회 8월말~9월초 개회… 김종인 비대위 대표 포함 '만장일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자료사진=머니위크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자료사진=머니위크

더불어민주당이 당 대표를 뽑기 위한 정기전당대회를 8월 말~9월 초에 열기로 결정했다고 오늘(3일) 밝혔다.

더민주는 이날 오후 국회 본관에서 제20대 국회의원 당선자·당무위원 연석회의를 열고 전당대회 개최 시기를 논의한 결과 만장일치로 정기국회가 개원하기 전인 오는 8월 말~9월 초에 전대를 열기로 최종 결정했다.

더민주 박광온 대변인은 연석회의 결과를 전하며 "전대 시기를 놓고 논란을 벌이는 것은 총선 민의에 제대로 부응하지 못한다는 판단 하에 논란을 종식하고 총선 민의를 확실히 받들기 위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당초 전당대회 연기 여부를 놓고 당내 범주류와 비주류간 힘겨루기가 있을 것으로 예상됐지만 이날 연석회의에선 이의를 제기한 의원들이 없었다. 전당대회 연기론과 합의추대론으로 논란의 중심에 섰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대표도 이날 전당대회 연기를 바라지 않는다는 의중을 밝히면서 8월 말~9월 초 전대 개최 만장일치 결정에 힘을 보탰다.

김 대표는 이날 회의에 앞서 "오늘 여기서 전당대회를 빨리하느니 혹은 연기하느니 이런 얘기를 하기 위해서 모였다는데 솔직히 말씀드려서 비대위는 (전당대회를) 연기해달라고 요청한 적도 없고 연기를 바라지도 않는다"며 "원 구성을 하고 가급적 이른 시일 내에 물리적으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전당대회를 할 수 있도록 준비를 해드리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