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리퍼블릭 정운호 대표 로비 관련 검찰 본격수사… 핵심인물인 법조브로커도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이처리퍼블릭 정운호 대표. /자료사진=뉴시스
네이처리퍼블릭 정운호 대표. /자료사진=뉴시스

네이처리퍼블릭 정운호 대표(51)의 전방위 로비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네이처리퍼블릭과 최모 변호사(46)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하며 본격 수사에 나섰다.

정 대표는 거액의 수임료를 챙긴 전관 변호사를 동원해 수사와 재판 결과를 자신에게 유리하게 바꾸려 했다는 의혹과 공무원 등을 상대로 사업 관련 로비를 벌였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부장검사 이원석)는 오늘(3일) 네이처리퍼블릭과 정 대표의 항소심 변호를 맡았던 최모 변호사(46·여)의 법률사무소, 관할세무서 등 10여곳에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하고 세무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이와 함께 검찰은 로비 의혹의 핵심인물로 지목된 법조브로커 이모씨 검거를 위한 전담팀도 대폭 강화했다.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23:59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23:59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23:59 06/16
  • 두바이유 : 74.39상승 0.423:59 06/16
  • 금 : 72.78상승 0.9923:59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