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이란 사우스파스 MOU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액화천연가스(LNG) 생산 독자기술을 보유한 GS건설이 이란 경제제재 후 사우스파스 가스프로젝트를 재추진한다.
/사진=GS건설
/사진=GS건설
3일 GS건설은 이란 산업광물통상부 산하 기관인 IDRO(Industrial Development & Renovation Organization of Iran)와 사우스파스 가스유전 개발프로젝트 2건에 대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이란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는 임병용 GS건설 사장과 만수르 모아자미(Dr. Mansour Moazzami) IDRO 회장 겸 이란 산업광물통상부 차관이 참석했다.

이번 MOU는 80억달러 규모의 사우스파스 11·14단계 프로젝트 참여를 위한 것으로 GS건설은 24억달러를 수주할 수 있을 전망이다.

사우스파스 11단계는 40억달러 규모의 해상유전 개발과 육상LNG 액화플랜트 시설공사로 GS건설과 IDRO는 설계, 구매, 시공, 시운전을 일괄도급 방식으로 공동개발한다.

사우스파스 14단계는 40억달러 규모의 가스플랜트로 IDRO가 주 계약자며 GS건설이 협력해 프로젝트를 완료할 계획이다. 임병용 GS건설 사장은 "이란에서 5개의 프로젝트를 수행한 경험과 국내 유일의 LNG 생산기술을 보유한 점을 좋게 평가받았다"며 "향후 정유와 석유화학, 인프라시장까지 수주 기회를 확보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1.25상승 23.8810:26 05/06
  • 코스닥 : 969.40상승 2.210:26 05/06
  • 원달러 : 1124.90상승 2.310:26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0:26 05/06
  • 금 : 67.76상승 3.3810:26 05/06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하는 유승민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