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시 영국 본사, 사과문 게재에도…'불매운동' 확산 여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옥시 레킷벤키저 홈페이지
/사진=옥시 레킷벤키저 홈페이지
가습기 살균제 사태와 관련 가장 많은 연관 사망자를 낸 옥시의 영국 본사 레킷벤키저가 홈페이지를 통해 공식 사과문을 게재했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옥시 본사는 3일(현지시각) 한국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발표한 내용과 비슷한 사과문을 홈페이지를 통해 게재했다.

본사 측은 "한국에서 일어난 가습기 살균제 희생자들에게 사과한다"며 "희생자들과 가족들을 위해 올바른 일을 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직접적인 피해를 본 사람들을 위한 보상기금과 가습기 살균제로 영향을 받은 것으로 여겨지는 모든 사람을 위한 인도주의 기금을 만들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면서 "관련 조사를 계속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옥시 측의 잇따른 사과에도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옥시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은 확산되고 있는 상황이다. 대형마트 3사에서도 옥시 제품 발주를 중단 하거나 진열대에서 빼는 등 각각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옥시 측의 늑장 사과, 대응 등이 소비자들의 심리를 더욱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며 "형식적인 사과 멘트보다 진심어린 행동으로 먼저 보여야 할 때"라고 지적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