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서초·용산 등에 행복주택 '1.3만가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위크DB
/사진=머니위크DB
경기 일산과 서울 서초·용산·구로 등 전국 22곳에 공공임대 행복주택 약 1만3000가구가 들어선다.

10일 국토교통부는 행복주택 입지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행복주택은 대학생과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주거취약계층에 저렴하게 빌려주는 공공임대다.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 일대에는 행복주택 5500가구가 세워진다. '신혼부부 특화단지'와 '사회초년생 특화단지' 형태로 각각 2000가구가 건설되며 나머지 1500가구는 대학유치에 성공할 경우 '대학생 특화단지'가 될 전망이다.

서울 용산역 인근 공영주차장 국유지에는 행복주택 1000가구가 건설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행복주택과 보육·창업 지원, 문화·상가시설을 함께 설치해 인근 용산전자상가를 활성화하는 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초구 방배동 565-2번지 일대에는 500∼1000가구가 공급된다. 지하철 4호선 사당역과 예술의전당 사이로 현재 고물상·석재가공시설·무허가주택으로 난개발된 지역이다.

또한 구로구 오류1동주민센터도 행복주택으로 변화한다. SH공사가 저층에는 주민센터·보건소 등 공공시설을 짓고 고층에는 행복주택 164가구를 짓도록 재건축한다. 24가구는 세탁기·냉장고 등이 있는 오피스텔형으로 지어진다.

이밖에 서울중화(40가구)·인천대헌(300가구)·안성아양(700가구) 등 수도권 9곳과 천안두정(40가구)·충주호암(550가구)·제주첨단(530가구) 등 지방 9곳에도 행복주택을 짓는다. 국토부 관계자는 "내년까지 15만가구를 공급하는 것이 목표"라고 전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