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의 금요일', 해마다 한번은 꼭 찾아오는 날… 정말 사고 위험 높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은 '13일의 금요일'이다. /자료사진=뉴시스
오늘은 '13일의 금요일'이다. /자료사진=뉴시스

‘13일의 금요일’이 돌아왔다. 오늘(13일)은 서양권에서 불길한 날로 여기는 ‘13일의 금요일’이다.

예수가 처형당한 날이 금요일이었고 12명의 제자와 예수를 포함하여 13명이기 때문에 ‘13일의 금요일’을 불길한 날로 여기게 됐다는 게 통상적인 설명이다. 그러나 모든 문화권에서 같지는 않다. 스페인어권에선 금요일이 아니라 ‘13일의 화요일’이 불길한 날로 통한다. 이탈리아에선 ‘17일의 금요일’이 불길한 날이다.

우리나라에선 이러한 미신이 1980년 개봉한 미국 공포영화 ‘13일의 금요일’을 통해 널리 알려진 것으로 보인다. ‘13일의 금요일’은 처음 개봉 이후 30여년에 걸쳐 후속작이 제작된 장르의 명작이다. 2편부터 등장한 살인마 캐릭터 ‘제이슨’은 이후 공포영화 장르의 영원한 아이콘이 돼기도 했다.

사실 13일의 금요일은 달력 계산상 해마다 최소 1번은 있게 된다. 지난해인 2015년엔 2월, 3월, 11월까지 모두 세 번이나 13일의 금요일이 있었다. 올해는 5월 한번만 있으며 2017년엔 1월과 10월에 13일의 금요일이 있다.

13일의 금요일에 대한 연구결과도 몇차례 나왔다. 1993년 영국의학저널은 13일의 금요일에 교통사고가 다른 금요일에 비해 유의미하게 많았다는 결과를 발표했다. 반면 2008년 네덜란드 보험통계국은 오히려 ‘13일의 금요일’에 사고, 화재, 절도 등 사건이 적었다는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