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분기 반도체 매출 정체…1위 인텔과 격차 커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의 지난 1분기 반도체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소폭 증가하는데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뉴시스 DB
삼성전자의 지난 1분기 반도체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소폭 증가하는데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뉴시스 DB
삼성전자의 지난 1분기 반도체 매출이 전년 같은 기간대비 거의 정체 수준에 머물며 1위 인텔과의 격차가 더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인텔은 전년 동기 대비 약 9% 성장한 것으로 조사됐다.

17일 시장조사기관 IC인사이츠에 따르면 세계 2위인 삼성전자의 올 1분기 반도체 매출은 93억4000만달러로 전년 동기 93억3600만달러에서 소폭 상승하는데 그쳤다.

반면 세계 1위 인텔은 같은 기간 131억1500만달러의 매출을 올려 전년 동기 120억6700만달러보다 8.7%나 증가한 수치를 보였다.

삼성은 지난 2012년 5.3%포인트까지 차이가 났던 인텔과의 점유율 격차를 2013년 4.2%포인트, 2014년 3.4%포인트, 지난해 3.2%포인트로 차츰 줄여왔지만 이번 실적으로 다시 격차가 벌어지게 됐다.

국내 기업인 SK하이닉스 역시 5위에서 6위로 한 계단 내려간 것으로 나타났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