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한국인 최초 맨부커상 수상, 문인 가족으로 유명… 한강은 누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강 한국인 최초 맨부커상 수상. 소설가 한강. /자료사진=뉴스1
한강 한국인 최초 맨부커상 수상. 소설가 한강. /자료사진=뉴스1
장편소설 '채식주의자'로 한국 작가 중 처음으로 영국의 문학상 '맨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을 받은 한강(46·서울예술대 미디어창작학과 교수)은 밀도 있는 구성과 시적인 문체가 특징이다.

연세대 국문학과를 졸업한 후 1993년 '문학과사회'에 시, 이듬해 서울신문 신춘문예에 단편 '붉은 닻'이 당선되면서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여수의 사랑'(1995), 장편 '검은 사슴'(1999년) 등을 통해 슬픔과 외로움 위주의 인간의 근원적인 감정을 다뤘다.

2005년 중편 '몽고반점'이 이상문학상을 안으면서 주목받았다. 1977년 문학사상사가 제정한 이 상 역사상 첫 1970년대생 작가였다. 다른 1970년대생 작가와 차별화된 진중한 문장과 세계관으로 호평받았다.

맨부커상을 받은 '채식주의자'는 2004년 계간 '창작과비평' 여름호 게재된 중편이다. '몽고반점' '나무 불꽃'과 묶여 2007년 장편소설(창비)로 출간됐다. 이와 함께 여행산문 겸 소설인 '사랑과 사랑을 둘러싼 것들', 말을 잃어가는 여자와 눈을 잃어가는 남자의 이야기인 '희랍어시간', 5·18 민주화운동의 희생자들의 창백한 얼굴을 그린 '소년이 온다' 등이 대표작이다. 동리문학상, 만해문학상, 오늘의젊은예술가상 등을 받았다.

한 작가의 가족은 문인 집안으로 유명하다. '불의 딸' '포구'로 유명한 작가 한승원(77)이 부친이다. 남편은 문학평론가인 홍용희 경희사이버대 교수다. 오빠인 한동림도 등단한 소설가다.

부친은 딸에 대해 "그 사람의 언어와 내 언어는 다르다. (한강의) '소년이 온다' '희랍어시간'을 읽어보면 시적인 감성이 승화된다"고 평했다.

한편, 맨부커상은 노벨문학상, 콩쿠르 문학상과 함께 세계 3대 문학상으로 꼽힌다. 1969년 영국의 부커사가 제정했다. 2002년 맨 그룹(Man group)이 스폰서로 나서면서 명칭이 맨부커상으로 확정됐다. 맨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은 영국 연방 국가 작가에게 주어지는 이 맨부커상의 자매상이다. 비영연방 작가와 번역가에게 주어진다. 영화로 치면 아카데미상의 '외국어 작품상'과 비슷하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4.11하락 5.2109:52 06/14
  • 코스닥 : 995.36상승 4.2309:52 06/14
  • 원달러 : 1116.10상승 5.309:52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09:52 06/14
  • 금 : 71.18상승 0.4709:52 06/1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