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는 나라 망친 동물" 공화당 상원의원 출마자 막말… 백악관은 무반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바마는 나라 망친 동물'이라는 막말이 공화당 정치인한테서 나왔다. /사진=베루프 페이스북 캡처
'오바마는 나라 망친 동물'이라는 막말이 공화당 정치인한테서 나왔다. /사진=베루프 페이스북 캡처

‘오바마는 나라 망친 동물’이라는 막말이 미국 정치인한테서 나왔다. 공화당 상원의원 선거에 출마한 칼로스 베루프 후보가 지지자 연설에서 오바마 대통령을 ‘나라 망친 동물’이라고 표현해 논란이 되고 있다.

미국 상원의원 플로리다 지역구 선거에 출마한 공화당 칼로스 베루프 후보가 지지자 연설에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을 거칠게 비난해 논란이 되고 있다.

베루프는 지난 12일(현지시간) 공화당 지지자들을 대상으로 한 연설에 나서 오바마 대통령에 대해 “미국을 파괴한 동물(animal)”이라고 표현했다.

이에 대해 플로리다의 데이비드 졸리 공화당 상원의원과 패트릭 머피 민주당 상원의원은 베루프에게 사과를 공식 요청했다.

베루프의 발언이 보도된 이후 백악관에서는 아직까지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