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영국 정원에서 꽃피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LG전자
/자료사진=LG전자

LG전자가 고급 정원 문화의 본고장인 영국에서 프리미엄 마케팅에 나섰다.

LG전자는 24~28일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첼시 플라워 쇼’에서 유명 가든 디자이너 황혜정 작가와 협업해 ‘LG 시그니처 스마트 가든’을 선보인다.

‘LG 시그니처 스마트 가든’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및 ‘LG G5’ 등 LG전자의 대표 프리미엄 제품과 다양한 관상식물을 활용, 첨단기술과 자연이 한 데 어우러진 신개념 정원이다.

2.57mm 두께의 올레드 패널 뒤에 투명 강화유리 한 장만을 덧대 세련된 디자인을 자랑하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는 북유럽 및 동양의 감성을 담아낸 정원 디자인과 조화를 이루며 세련미를 극대화했다. 또 아이리스, 디기칼리스 등 다채로운 식물로 꾸며진 정원에 올레드의 압도적 화질과 65인치 대형 화면으로 생생한 꽃을 그대로 재현해 풍성함을 더했다.

‘LG 시그니처 스마트 가든’을 방문한 린지 고든은 “최신 테크놀로지를 대표하는 올레드 TV가 자연과 어우러져 색다른 아름다움을 전달한다. 매우 새로운 경험”이라고 말했다.

또, LG전자와 황혜정 작가는 세계 최초 모듈 방식 스마트폰 ‘LG G5’로 정원 내 전등 및 수경시설을 손쉽게 조절하는 시스템도 선보였다. 관람객들은 ‘G5’를 조작하며 단순하면서도 스마트한 정원 관리 기술을 직접 경험했다.

한국인으로서는 두 번째로 ‘첼시 플라워 쇼’에 참가한 황혜정 작가는 “이번 작품은 개인적으로 ‘첼시 플라워 쇼’의 첫 작품이자 정원과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첫 디자인이라 의미가 크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LG전자 글로벌마케팅부문 나영배 부사장은 “고급 정원 문화의 본고장에서 한국 기업과 한국 작가의 협업으로 세련되면서도 스마트한 신개념 정원을 선보이게 되어 큰 영광”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국 왕립 원예학회가 주관하는 ‘첼시 플라워 쇼’는 190년 역사를 가진 유서 깊은 정원 박람회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5:30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5:30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5:30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5:30 07/29
  • 금 : 72.82하락 0.215:30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